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박명수, '스우파' 리더들 등쌀에 하차 선언 "못해먹겠다"

등록 2022.09.26 18:1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안싸우면 다행이야' 96회 예고. 2022.09.26. (사진=MBC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장인영 인턴 기자 = 개그맨 박명수가 강적들과 만난다.

26일 오후 9시 방송하는 MBC TV 예능물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박명수와 댄서 모니카, 아이키, 리헤이, 가비, 리정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빽토커'는 허니제이와 황제성이 출격한다.

이날 '스우파' 리더 5인과 함께 배에 오른 박명수는 "밥 한 끼 먹이려고 온 거다"라며 으스대고, 리더들은 "여기까지 와서 밥을 먹이냐"고 천하의 박명수를 꼼짝 못하게 만든다. 이에 붐은 "시작부터 혼난다"며 흥미로운 시선으로 지켜본다.

그런가 하면, 리더 5인방은 해루질을 하다 말고 물놀기 삼매경에 빠진다. 박명수는 마냥 해맑은 모습에 버럭하지만, 리더들은 기싸움에서 절대 밀리지 않는다.

계속해서 투닥거리는 박명수와 아이키의 케미스트리도 주목할 만하다. 박명수는 불을 피우고 밥을 짓는 것까지 사사건건 끼어드는 것은 물론, 굼뜬 아이키에게 잔소리를 퍼붓는다. 그러자 아이키는 "시어머니도 잔소리 안 한다"며 질색, 박명수는 자신의 호통에도 꿈쩍 않는 모습에 "진짜 못해먹겠네. 나 갈거야"라고 하차를 선언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ng6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