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1라운드 김건희, 계약금 2억2000만원…키움, 신인 계약 완료

등록 2022.10.01 14:46:19수정 2022.10.01 14:52:1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건희 "계약하니 실감나, 팀에 반드시 보탬되는 선수 될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15일 오후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23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키움 히어로즈에 1라운드 지명된 원주고 김건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09.15.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2023 신인 선수 12명 전원과 입단 계약을 마쳤다.

키움은 1일 "2023 신인 선수 12명과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트레이드를 통해 KIA 타이거즈로부터 2라운드 12번 지명권을 양수 받은 키움은 이번 드래트프에서 총 12명의 선수를 선발했다.

그중 1라운드에서 지명한 김건희(원주고)와는 계약금 2억2000만원에 사인했다. 키움은 김건희에 대해 "강하고 정확한 송구력을 가진 포수일뿐 아니라 시속 140㎞후반대의 빠른 공을 던지는 우완 파이어볼러의 재능도 가지고 있다"고 소개했다.

김건희는 "지명됐을 때는 실감이 나지 않았는데, 계약을 하니 실감도 나고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도 든다. 팀에 반드시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associate_pic

키움 히어로즈, 2023 신인 지명선수 계약 현황. (키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라운드 전체 12번으로 지명한 포수 김동헌(충암고)은 1억5000만원, 16번 투수 오상원(선린인터넷고)은 1억1000만원에 각각 계약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