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토부, 신안산선 한양대역 출입구 추가 설치 협약

등록 2022.10.05 17: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국가철도공단, 안산시, 넥스트레인 협약
신안산선 종점 한양대학교 부지에 설치
역사 부지 활용한 청년주책 공급도 검토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국토교통부는 5일 오후 안산시청에서 신안산선(가칭) 한양대역 출입구 추가 설치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지도는 한양대역 출입구 부지. (지도=국토교통부 제공) 2022.10.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국토교통부가 5일 오후 안산시청에서 신안산선(가칭) 한양대역 출입구 추가 설치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안산시, 국가철도공단, 신안산선 사업자 넥스트레인이 각 기관의 역할을 담은 협약서를 확정하기 위한 것으로 부지를 제공하는 한양대학교와 최종 출입구 신설 승인 주체인 국토부가 공동으로 참여했다.

각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안산선의 종점인 한양대역의 출입구가 학교부지에 설치돼 이 대학을 이용하는 학생과 교직원들이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됐다.

이날 체결된 협약에 따라 안산시는 비용부담, 민원처리 등에 협조하고 넥스트레인은 추가출입구의 설계 및 공사시행, 유지관리 및 운영 등을 담당하게 된다.

또한 국가철도공단은 사업관리와 시설물 준공확인을 실시하고, 국토부는 향후 건물형 출입구에 대한 설계를 진행하게 된다.

아울러 한양대와 안산시, 넥스트레인 등은 건물형 출입구 상부공간과 역사 인근 부지를 활용한 청년주책 공급방안을 검토하고, 학생 및 사회초년생의 주거와 교통부담을 덜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정수호 국토부 철도투자개발과장은 "한양대역 추가출입구 설치는 민자사업자, 지자체 등 이해관계자들이 상호 협력해 이용자의 편의를 높인 우수사례"라며 "앞으로도 이용자의 부담을 경감하고,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