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순창군, 2020년 집중호우 피해 저수지 연내 복구 마무리

등록 2022.11.28 16:29: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저수지 수해복구사업이 진행 중인 순창군 금과면 연화제. *재판매 및 DB 금지

[순창=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전북 순창군이 지난 2020년 집중호우로 인해 유실된 저수지 수해복구 사업을 연내 마무리하기 위해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8일 군에 따르면 피해 저수지 5개소 중 동계면 '내촌제'와 금과면 '연화제'는 여방수로 등의 주요 복구를 완료하고 제당 흙쌓기 등 마무리 작업이 진행 중이어서 복구사업은 연내 마무리될 예정이다.

아울러 이외 3개소는 이미 올해 영농기 이전 복구가 완료돼 영농기 용수 공급도 문제없이 이뤄진 바 있다.

특히 이번 재해복구 사업 시 연화제는 급수구역 대비 저수용량이 부족하다는 주민의견을 적극 반영해 토지 추가 매입을 통한 저수지 확장으로 농업용수 담수량이 추가 확보됐다.

또 저수지의 효율적인 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자동수위계측기’ 설치 등 조기경보시스템이 구축돼 우기철 저수량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저수지 범람 예방을 위한 사전 방류체계 구축뿐만 아니라 영농철 용수 공급기간 효율적인 저수량 관리도 가능할 전망이다.

군 관계자는 “수해복구로 인한 불편을 감내해 주신 주민께 감사드린다”며 “사업을 조속히 마무리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