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無득점' 손흥민…中 누리꾼들 "중국으로 귀화해"

등록 2022.12.01 10:37:03수정 2022.12.01 11:28: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중국에 귀화하면 손흥민에게 더 좋을 것"

associate_pic

[도하(카타르)=뉴시스] 백동현 기자 = 손흥민을 비롯한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30일(현지시간) 오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훈련하고 있다. 2022.11.30. livertrent@newsis.com


[서울=뉴시스]김래현 기자 = 한국과 중국 누리꾼들이 손흥민을 둘러싸고 대조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손흥민 한국 축구 대표팀 주장이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기량을 발휘지 못한다는 국내 여론이 형성됐다. 우루과이전, 가나전 두 경기 연속으로 득점하지 못하고 있어서다.

실제로 한국 축구 팬들은 손흥민에 실망감을 표출하고 있다. "손흥민은 대표팀에서 한 게 뭐가 있나" "다친 건 알겠지만 경기에 너무 소극적인 거 아니냐" 등의 반응이 나오고 있다.

중국신문망 등 중국 언론은 30일(한국 시각) 손흥민을 비판하는 한국 누리꾼에 관한 보도를 이어갔다.

중국 매체는 '패배 원인을 손흥민에게 돌리며 분노를 표출하고 있다'는 식의 제목을 단 기사를 내보냈다.

이러한 기사들 내용에는 한국 팬들이 온라인에서 손흥민을 비판한 말들이 그대로 번역돼 담겼다.

한국 누리꾼들이 가나전 직후 소셜 미디어(SNS)에 올린 "다음 경기에는 안 나오면 좋겠다" "팀에 보탬이 되지 않는다" 등 손흥민을 겨냥한 날 선 반응들이 중국에 전달된 것이다.

이러한 한국 분위기를 접한 중국 누리꾼들은 "손흥민이 중국에 귀화하면 지지를 받는 것은 물론 돈도 벌 수 있다"며 손흥민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ra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