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승부예측]'벼랑 끝' 한국, 포르투갈전 출격…4.33배 : 1.75배

등록 2022.12.02 15:07:43수정 2022.12.02 15:12:5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민재·황희찬 출전 불투명…벤투 불참

4일 오전 12시, 한국과 포르투갈 경기

associate_pic

한국축구는 월드컵 '2차전 무승 징크스'를 이번에도 끊지 못했다. 한국은 역대 월드컵 본선 2차전에서 4무7패를 기록, 한 번도 이겨보지 못했다. 출처: AP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래현 기자 = 조별리그 탈락을 눈앞에 둔 한국이 포르투갈과의 대결에 나선다.

4일 오전 12시(한국 시각) 한국은 카타르 알라이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포르투갈과 마주한다.

한국은 16강에 오르기 위해서는 이번 경기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 한국이 포르투갈을 꺾더라도 같은 시간에 열리는 가나와 우루과이 경기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 여부가 달라진다.
associate_pic

[알샤하니야(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포르투갈 축구대표팀 하파엘 레앙, 브루노 페르난데스 등 선수들이 1일(현지시간) 오후 카타르 알 샤하니야 스포츠클럽 트레이닝센터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2.02. xconfind@newsis.com


반면 포르투갈은 이미 16강 진출이 확정됐다. 다만 포르투갈 역시 한국을 이겨야 16강에서 브라질과 맞붙는 상황을 피할 수 있기 때문에 이번 경기에 전력을 다할 전망이다.

한국과 포르투갈은 2002 한일 월드컵에서 승부를 겨룬 경험이 있다. 이때 한국이 포르투갈에 1대0 승리를 거뒀다.
associate_pic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황희찬이 29일(현지시간) 오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29. xconfind@newsis.com


이번 2022 카타르 월드컵은 한국이 상대적으로 불리한 상황이다. 핵심 전력들의 출전 여부가 불투명하고 파울루 벤투 감독도 경기를 지휘할 수 없어서다.

종아리 부상을 입은 핵심 수비수 김민재와 햄스트링 부상으로 아직 월드컵 무대에서 뛰지 못한 공격수 황희찬이 포르투갈전에 참여하는지 공개되지 않았다.

벤투 감독은 가나전 직후 앤서니 테일러 주심이 한국 코너킥 기회를 인정하지 않는 데 항의하다가 레드카드를 받았다. 그 결과 포르투갈전에서 벤치에 앉지 못하게 됐다.

글로벌 베팅업체들은 예외 없이 포르투갈 선전을 예측했다.

한국이 이길 확률에 벳365와 스카이벳 그리고 888스포츠는 4.33을 배당했다. 벳베어는 4.4를, 윌리엄힐은 4.2를 걸었다.

한국과 포르투갈이 비길 가능성에는 스카이벳과 윌리엄힐 그리고 888스포츠가 3.75를 걸었다. 벳베어는 3.9를, 벳365는 3.8을 배당했다.

포르투갈이 승리할 가능성에는 윌리엄힐과 888스포츠가 1.8을, 벳365와 벳베어가 1.75를, 스카이벳이 1.7을 배당했다.
associate_pic




◎공감언론 뉴시스 ra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