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거 깜짝 카메라야?"…김용만, 도쿄 한복판서 낙오

등록 2022.12.02 20:03: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여행의 맛'.2022.12.02.(사진 = TV조선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최윤정 인턴 기자 = 개그맨 김용만이 일본 도쿄 도심 한복판에서 낙오된다.

2일 오후 10시 방송하는 TV조선 '여행의 맛'에서는 카트를 타고 도쿄 밤을 만끽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여행의 맛' 멤버들은 이날 김용만이 추천한 카트 타기에 도전한다. 카트 탑승에 앞서 멤버들은 각자 맘에 드는 캐릭터 옷을 골라 입는다. 귀여운 캐릭터로 변신한 멤버들은 본격적인 카트 라이딩에 나선다. 

약 한시간 동안 도심을 달리는 이 코스는 도쿄의 신주쿠와 시부야를 지난다. 생각보다 재밌는 라이딩에 조동아리와 센 언니들은 웃음을 감추지 못한다.

이 가운데 김용만이 낙오되는 사건이 발생한다. 다른 멤버들과 떨어져 거리에 덩그러니 남은 김용만은 "이거 깜짝 카메라야?"라며 현실을 부정한다. 캐릭터 옷을 혼자 입고 도쿄 시민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은 김용만은 "나 그냥 갈래"라며 힘들어한다.

그런가 하면 카트로 받는 관심을 만끽하는 이가 있었다. 바로 지석진. 지석진은 카트를 달리며 "기브 미 관심"을 외쳐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전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Centiner0913@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