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클레이튼, 게임파이 플랫폼 '디파이 킹덤' 전세계 서비스

등록 2022.12.08 17:12:5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게임 요소와 디파이 서비스 융합한 '게임파이'
디파이 킹덤 내 '세렌데일' 대륙 서비스 시작
9일 오전 7시 게임파이 가상자 발행 개시
국내 사용자 친화적인 인터페이스 구축 예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이 '디파이 킹덤(DeFi Kingdoms)' 게임파이(GameFi) 서비스를 자사 블록체인 메인넷을 통해 전세계 동시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디파이 킹덤은 국내 포함 글로벌 시장에서 사용자 등록을 시작했으며, 오는 9일 오전 7시부터 '디파이 킹덤' 내에서 통용하는 쥬얼(JEWEL), 제이드(JADE) 등 가상자산의 발행도 개시한다.

클레이튼은 '디파이 킹덤' 사용 설명서를 한국어로 제작 배포하고, 추후 유저 인터페이스에 한국어 옵션을 추가해 국내 사용자 친화적인 게임파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 2021년 8월 출시한 '디파이 킹덤'은 16비트 클래식 RPG 게임을 연상시키는 그래픽이 특징이다. 또한 고유 캐릭터 생성과 육성, 아이템 수집, 퀘스트 진행과 같은 게임적 요소를 가상자산 채굴 및 예치, 유동성 제공, 대체불가토큰(NFT) 발행 등 블록체인 디파이(탈중앙화 금융) 서비스에 융합한 게임파이 프로젝트다.

 클레이튼은 '디파이 킹덤'의 게임파이 세계관 중 '세렌데일 (Serendale)' 대륙 맵을 지원한다. 클레이튼은 기존 '하모니' 블록체인 플랫폼으로부터 디파이 킹덤 서비스를 이관받았다.

'세렌데일'은 디파이 킹덤이 작년 처음 출시될 당시부터 서비스되고 있는 게임파이 내 가상 대륙이다. 디파이 킹덤 세계관에는 '세렌데일'과 '크리스탈베일(Crystalvale)'이라는 두 개의 대륙이 독립적으로 존재한다. '세렌데일'은 클레이튼이, '크리스탈베일'은 해외 블록체인 업체 아발란체(Avalanche)가 각각 기술 지원 및 서비스하고 있다.

디파이 킹덤의 클레이튼 플랫폼 통합 프로젝트를 진행한 조일현 클레이튼 재단 성장팀장은 "클레이튼은 빠른 처리속도와 낮은 가스비(연산 처리 및 거래 수수료)라는 장점을 통해 게임파이에 최적화된 블록체인 플랫폼이며, 이를 통해 글로벌 게임파이인 디파이 킹덤에 기술을 지원하게 됐다"며 "디파이 킹덤은 아발란체 블록체인 생태계에서 트랜잭션 기준 80퍼센트 이상의 기여도를 가지고 있다. 이번 제휴는 글로벌 시장 진출과 유동성 강화를 통해 클레이튼 생태계에서도 긍정적 효과를 창출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디파이 킹덤의 제작사 킹덤 스튜디오의 비틀 듀드(Beetle Dude) 애플리케이션 디렉터는 "디파이 킹덤은 유저들이 디파이 서비스를 생소하고 복잡한 명령어를 입력하는 것이 아니라 게임처럼 쉽고 즐겁게 경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만들어진 서비스"라며 "클레이튼 블록체인 기술이 가진 높은 호환성은 세렌데일 2.0 프로젝트가 원활히 준비될 수 있는 기반이 됐다. 또한 강화된 보안성 덕분에 이제 전세계 세렌데일 사용자들은 더욱 안전하게 디파이 킹덤 세계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