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3기 저염·저당 실천본부 출범…"건강한 식생활 문화 확산"

등록 2024.06.12 17:12:24수정 2024.06.12 19:44: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의료계·학계·언론·소비자 등 다양한 분야…총 60명으로 구성

나트륨·당류 줄인 식생활 문화 확산 등을 위해 각 분야 활동

[서울=뉴시스] 12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서울 중구 LW컨벤션 센터에서 '제3기 저염·저당 실천본부' 출범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진=식약처 제공) 2024.06.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12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서울 중구 LW컨벤션 센터에서 '제3기 저염·저당 실천본부' 출범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진=식약처 제공) 2024.06.12.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종호 기자 = 건강 식생활 문화 확산을 위한 저염·저당 실천본부가 새롭게 출범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서울 중구 LW컨벤션 센터에서 '제3기 저염·저당 실천본부' 출범식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저염·저당 실천본부는 건강 식생활 실천 문화 확산을 위해 2019년 11월부터 운영해온 민간협의체로, 올해로 제3기를 맞이했다.

올해 출범한 제3기 실천본부는 의료계, 학계, 산업계, 언론, 소비자, 인플루언서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및 활동가 등 총 60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앞으로 건강 식생활 실천 캠페인과 언론기고 및 강연, 정책에 대한 자문 등을 수행하게 된다.

출범식에 참석한 실천본부 위원들은 활동 선언과 함께 ‘사랑한다면 덜어내세요’ 등 나트륨·당류 저감 실천에 대한 결의도 다졌다. 이후 진행된 실천본부 전체회의에서는 그동안의 실천본부 활동 성과를 돌아보고, 제3기 실천본부 활동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제1기, 2기에 이어 제3기 실천본부 위원으로 활동하는 배재대학교 김정현 교수는 "국민의 건강한 식생활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식습관 개선이 가장 중요하다"며 "정부는 물론 각 분야 전문가인 실천본부 위원들과 함께 국민의 건강 식생활 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민간과 함께 협력하고 소통하며 나트륨·당류를 줄인 건강한 식생활 문화가 확산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이날 김유미 차장은 출범식에서 "우리 국민의 하루 평균 나트륨 섭취량은 지속 감소추세에 있으나, 여전히 세계보건기구(WHO) 권고기준보다 1.5배 높은 수준이라며 "여자 어린이·청소년의 하루 평균 당류 섭취량이 WHO 권고기준을 초과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 나트륨·당류 섭취량 관리를 위해 시중 유통 식품의 나트륨·당류 함량 저감화는 물론 국민의 건강 식생활 실천이 중요하므로 각 분야의 영향력 있는 전문가와 활동가로 구성된 제3기 실천본부의 적극적인 활동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