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신대, '고용노동부 재학생·고교생 맞춤형 고용서비스' 개소식

등록 2024.06.12 17:43: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맞춤형 고용서비스 프로그램 운영

[오산=뉴시스] 고용노동부 재학생·고교생 맞춤형 고용서비스 개소식. (사진=한신대 제공) 2024.06.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오산=뉴시스] 고용노동부 재학생·고교생 맞춤형 고용서비스 개소식. (사진=한신대 제공) 2024.06.12.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오산=뉴시스] 박종대 기자 = 한신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가 지난 11일 오후 오산시 경기캠퍼스 경삼관 1층 컬쳐라운지에서 고용노동부가 지원하는 '재학생·고교생 맞춤형 고용서비스'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 서비스는 맞춤형 고용서비스를 통해 구직자들의 진로 설정을 돕고 일자리 미스매칭을 해소하기 위한 사업이다. 기존 대학 졸업자 또는 졸업예정자에게 국한해 제공해왔던 취업 지원 서비스를 재학생으로 그 지원대상을 확대했다.

한신대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간 총 7억3000만원을 추가로 확보하며 기존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를 포함해 연간 14억5000만원을 확보하게 됐다.

이날 개소식에는 고용노동부 김태영 평택지청장, 강경구 오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소장, 강성영 한신대 총장, 이인재 부총장 등이 참석했다.

김태영 평택지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재학생들을 비롯해 지역 청년들이 자신들이 원하는 직장을 찾아 성공적으로 취업에 좋은 결실을 거둘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성영 한신대 총장은 "앞으로 개소식을 통해 더욱 활발하게 사업을 진행하고 행복한 청년의 미래를 위해 함께 헌신하는 대학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