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하성, 오클랜드전 4타수 무안타…타율 0.222

등록 2024.06.13 08:07: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샌디에이고=AP/뉴시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이 11일(현지시각) 미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 5회 말 선두타자로 나와 우전 안타를 치고 있다. 김하성은 2타수 1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했고 샌디에이고는 9회 말 카일 히가시오코의 끝내기 홈런으로 4-3으로 승리했다. 2024.06.12.

[샌디에이고=AP/뉴시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이 11일(현지시각) 미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 5회 말 선두타자로 나와 우전 안타를 치고 있다. 김하성은 2타수 1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했고 샌디에이고는 9회 말 카일 히가시오코의 끝내기 홈런으로 4-3으로 승리했다. 2024.06.12.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9)이 무안타로 침묵했다.

김하성은 13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홈경기에 유격수 겸 6번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최근 2경기 연속 안타를 쳤던 김하성은 이날 무안타에 그쳐 시즌 타율이 0.222로 떨어졌다.

샌디에이고는 9회말 잭슨 메릴의 끝내기 솔로 홈런에 힘입어 5-4로 승리했다.

2회말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난 김하성은 4회 오클랜드 선발투수 호건 해리스를 상대로 유격수 땅볼로 아웃됐다. 두 차례 모두 낮은 공에 배트가 나가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김하성은 이후 두 차례 타석에서 모두 범타로 물러났다.

극적으로 3연승을 올린 샌디에이고(37승 35패)는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2위를 달리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