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초 법무법인 찾은 중년남성 건물서 투신…CCTV 없어 난항

등록 2024.06.13 20:06:24수정 2024.06.13 20:11: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시민 "10층에서 민사 상담 받고 투신 시도"

법무법인 "상담 받지 않고 옥상으로 올라가"

해당 건물 10층 CCTV 없어 동선 파악 난항

[서울=뉴시스] 오정우 기자 = 13일 서울 서초의 법무법인이 있는 건물에서 중년의 남성이 투신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조사 중이다. 2024.06.13. friend@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오정우 기자 = 13일 서울 서초의 법무법인이 있는 건물에서 중년의 남성이 투신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조사 중이다. 2024.06.13.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오정우 기자 = 서울 서초의 법무법인이 있는 건물에서 중년의 남성이 투신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조사 중이다.

13일 뉴시스 취재에 따르면 오후 5시40분께 서울지하철 2호선 교대역 부근 다수의 법무법인이 있는 건물 1층에서 A씨가 머리에 피를 흘린 채 발견됐다.

당시 A씨가 떨어진 소리를 들었다는 70대 남성 B씨는 "A씨가 소리를 지르면서 떨어졌다"고 말했다.

B씨에 따르면 A씨는 당시 10층에서 민사 관련 상담을 받은 후 옥상으로 올라가 떨어진 것으로 파악됐다. 반면 해당 법인 측은 "상담을 받지 않고 옥상으로 올라가 시도한 것 같다"고 밝혔다.

해당 건물 10층에는 폐쇄회로(CC)TV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머리에 피를 흘린 채 발견됐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