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통령실 "한-우즈벡, 핵심광물·고속철 등 실질 성과…안보협력도 확장"

등록 2024.06.14 21:04:26수정 2024.06.14 21:14: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대통령실 한-우즈벡 정상회담 평가

'특별전략적 동반자관계 더 특별해질 계기"

"경협 기반 강화·WTO 가입되면 수출 확대"

"우리 기술로 개발 열차 해외 첫 수출 쾌거"

"사이버·대테러 등 안보 협력 범위도 확장"

[아스타나(카자흐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이 12일 12일 오후(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카자흐스탄 순방 성과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4.06.12. chocrystal@newsis.com

[아스타나(카자흐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이 12일 12일 오후(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카자흐스탄 순방 성과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4.06.12. [email protected]


[타슈켄트(우즈베키스탄)=뉴시스] 박미영 기자 = 대통령실은 14일(현지시간) 윤석열 대통령의 우즈베키스탄 국빈 방문 계기에 이뤄진 정상회담이 양국의 특별전략적동반자 관계가 더욱 심화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특히 경제 분야에 있어 양국간 무역투자 제도기반 확충, 핵심광물 파트너십 구축, 국책사업에 대한 우리기업의 수주 지원 등을 핵심 성과로 꼽았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과 박춘섭 경제수석은 이날 오후 타슈켄트에 마련된 프레스센터에서 한-우즈베키스탄 정상회담의 성과를 브리핑했다.

김 차장은 "윤 대통령과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양국이 경제, 산업, 개발 협력에서 외교, 국방, 사회, 문화와 교육에 이르기까지 특별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특별하게 가꿔 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통해 정부, 기업, 민간, 청년 사업가가 두루 교류하며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차장은 경제 협력과 관련해선 "양국은 교역, 투자, 핵심광물 인프라, 과학기술 혁신, 기후대응, 교육 인력 양성 등 협력의 제도적 기반을 강화하는 한편 대규모 수주 사업에 우리 기업이 진출하도록 양국 정부가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박 수석은 이번 정상회담의 경제 부문 성과로 한-우즈벡간 WTO가입을 위한 양자협상의 타결을 꼽고, 우즈베키스탄이 최종적으로 가입하면 우리 기업들의 상품 수출이 확대될 것으로 내다봤다.

아울러 '한-우즈벡 무역경제공동위원회 활성화 약정'을 체결, 양국 간 무역과 투자 협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날 정상회담에서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무역경제공동위원회 위원장을 기존 장관에서 부총리로 격상하고 회의의 정기개최롤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공급망 파트너십 구축을 주요 성과로 제시했다.

 박 수석은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파트너십 약정' '지질분야 협력 MOU' '광물생산 플랜트 기술개발 실증고도화 MOU' 등 3건의 계약 체결을 알리면서 핵심 광물의 개발부터 선점 공급을 통한 안정적 공급망 확보와 공급망 네트워크의 확장을 기대했다.

또 고속철 6편성 공급계약 체결을 들면서 "우리 기술로 개발한 열차가 처음으로 해외로 수출되는 쾌거"라고 평가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이번 정상회담에서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우리 측에 경제협력과 관련해 '새로운 파트너십 모델'을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차장은 이와 관련해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핵심광물, 화학, 반도체, 기계, 스마트팜, 도시 인프라, 친환경 에너지 등으로 협력 분야를 적시해왔다"며 "우리 정부는 이를 범부처 차원에서 진지하게 검토하고, 양국이 부가가치 사슬을 어떻게 확장할지 계속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보 협력과 관련해선 "우즈베키스탄은 1993년 중앙아시아 5개국 간에 비핵지대를 제안하고 논의를 주도한 글로벌 평화를 선도하는 모범국"이라고 평가하면서 "양국은 국방 안보 분야의 협력 범위를 사이버 안보, 대테러, 초국경 범죄 대응 등의 분야로 확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특히 북한 문제와 관련해 "우즈베키스탄은 북한이 천안함을 폭침했을 당시 북한의 대사관을 폐쇄하면서 우리 이 대북정책을 일관되게 지지해왔다"며 "이번 정상회담에서도 북한의 추가 행동 자제를 촉구하고 완전한 비핵화와 유엔 안보리 결의 준수를 지지하는 것은 물론 우리의 담대한 구상 역시 지지했다"고 전했다. 
[아스타나(카자흐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박춘섭 경제수석이 12일 12일 오후(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카자흐스탄 순방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4.06.12. chocrystal@newsis.com

[아스타나(카자흐스탄)=뉴시스] 조수정 기자 = 박춘섭 경제수석이 12일 12일 오후(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카자흐스탄 순방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4.06.12. [email protected]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