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IOC, 러·벨라루스 선수 25명 파리올림픽 출전 허가

등록 2024.06.15 23:53: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러 선수 14명·벨라루스 선수 11명 출전 기회 얻어

[파리=AP/뉴시스]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15일(현지시각) 2024년 파리올림픽에 개인 중립 자격으로 출전이 가능한 러시아와 벨라루스 선수 25명의 명단을 1차로 발표했다. 사진은 올림픽을 50일 앞둔 지난 7일 프랑스 파리 에펠탑에 올림픽 오륜기 조형물이 설치되는 모습. 2024.06.15.

[파리=AP/뉴시스]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15일(현지시각) 2024년 파리올림픽에 개인 중립 자격으로 출전이 가능한 러시아와 벨라루스 선수 25명의 명단을 1차로 발표했다. 사진은 올림픽을 50일 앞둔 지난 7일 프랑스 파리 에펠탑에 올림픽 오륜기 조형물이 설치되는 모습. 2024.06.15.

[서울=뉴시스] 권성근 기자 =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15일(현지시각) 2024년 파리올림픽에 개인 중립 자격으로 출전이 가능한 러시아와 벨라루스 선수 25명의 명단을 1차로 발표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IOC는 개인 중립 선수 자격 검토 패널(AINERP)이 러시아와 벨라루스 선수들의 자격 요격을 심사한 결과 1차로 러시아 선수 14명과 벨라루스 선수 11명의 출전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AINERP는 사이클, 체조, 태권도, 역도, 레슬링에 출전한 선수들을 먼저 검증했으며 수일 내 다른 올림픽 종목 선수들의 명단이 나올 예정이다.

출전이 가능해진 선수는 2020년 도쿄올림픽 트램펄린 남자 개인전 결승에서 금메달을 따낸 벨라루스의 이반 리트비노비치, 그리고 그랜드투어에서 3차례 10위권 안에 든 러시아 사이클 선수 알렉산드르 블라소프 등이다.

러시아와 벨라루스는 우크라이나 전쟁을 이유로 파리올림픽 단체전 출전이 금지된다.

러시아와 벨라루스 여권을 소지한 개별 종목 선수들은 중립 자격으로 국제대회 예선에 출전할 수 있고, 올림픽 출전을 신청할 수 있다.

파리올림픽은 내달 26일부터 8월11일까지 열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