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총리, 경북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일시이동중지 등 긴급 방역" 지시

등록 2024.06.15 23:03:48수정 2024.06.15 23:28: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경북 영천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보고

[서울=뉴시스] 김명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 2024.06.14. kmx1105@newsis.com

[서울=뉴시스] 김명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 2024.06.14.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승민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15일 경북 영천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한 데 대해 집중소독, 살처분, 일시이동중지 등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방역조치를 철저히 추진하라고 정부에 지시했다.

한 총리는 이날 경북 영천 ASF 발생 상황을 보고받고 농림축산식품부와 환경부 등 관계 부처에 긴급지시를 전했다.

한 총리는 농식품부에 "발생 농장에 대한 출입통제, 집중소독, 살처분, 역학조사, 일시이동중지 등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방역조치를 차질없이 추진할 것"을 지시했다.

또 환경부에는 "발생 농장 일대에 설치한 울타리를 점검·보완하고 야생 멧돼지 폐사체 수색과 포획 활동에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한 총리는 민간과 각 지자체에도 "양돈농가에서는 농장 내·외부의 철저한 소독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관계부처 및 지자체는 방역 조치에 총력을 기울여 추가 확산을 막아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