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말다툼이 부른 살인…노래주점서 동료 살해 30대 중국인

등록 2024.06.17 16:00:28수정 2024.06.17 16:28: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경찰, 30대 중국인 살인 혐의로 체포…조사 중

"술에 취해 말다툼, 감정 격해져" 흉기로 찔러

말다툼이 부른 살인…노래주점서 동료 살해 30대 중국인

[안산=뉴시스] 양효원 기자 = 경기 안산시에서 말다툼 끝에 동료를 살해한 30대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안산단원경찰서는 A씨를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오후 5시께 안산시 단원구의 한 노래주점에서 일용직 동료 B(40대·중국국적)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을 저지른 건물에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말다툼을 벌이다가 감정이 격해졌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