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 정무부시장에 김병민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 내정

등록 2024.06.17 16:58: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언론 대응 정통하며 소통능력 강점

[서울=뉴시스] 김병민 정무부시장 내정자.

[서울=뉴시스] 김병민 정무부시장 내정자.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서울시는 민선8기 후반기 서울시 대외협력 업무를 총괄할 정무부시장에 김병민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을 내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정무부시장은 시장을 보좌해 국회·시의회 및 언론·정당과 서울시의 업무를 협의·조정하는 직위로, 시장이 임명하는 차관급 정무직공무원이다.

김 정무부시장 내정자는 1982년생으로 지난해 국민의힘 최고위원, 2022년 대통령선거 국민의힘 대변인을 수행하는 등 언론 대응에 정통하며, 서민과의 소통능력이 강점으로 꼽힌다.

시는 내정자에 대한 인사검증 절차가 진행 중이며, 절차가 완료되면 다음 달 1일 임명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