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영 자문 이후 매출 두 배…한경협 경영자문단 성과

등록 2024.06.17 18:13:27수정 2024.06.17 22:30: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류진 현경협 회장, 경영자문 우수기업 찾아 격려

"중기는 내일의 대기업…자문단, 성장 촉매제될 것"

[서울=뉴시스]류진(사진 왼쪽) 한국경제인협회 회장은 17일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벽지 생산기업 금진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자문 우수기업' 상패를 수여했다. 류 회장이 김진현 ㈜금진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한경협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류진(사진 왼쪽) 한국경제인협회 회장은 17일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벽지 생산기업 금진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자문 우수기업' 상패를 수여했다.  류 회장이 김진현 ㈜금진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한경협 제공)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인준 기자 = 류진 한국경제인협회 회장은 17일 "오늘의 중소기업은 내일의 대기업"이라며 대·중소기업 간 동반성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류 회장은 이날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벽지 생산기업 금진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자문 우수기업' 상패를 수여했다. 금진은 2011년과 2015년, 지난해 총 세 번에 걸쳐 한경협중소기업협력센터 산하 경영자문단의 자문을 받았다.

한경협중소기업혁신센터는 한경협 산하의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중소·창업기업의 경영애로 해소와 경쟁력 제고를 지원하는 '한경협경영자문단'을 운영 중이다. 자문단은 국내외 판로개척, 기술사업화, 제조 및 공정 혁신, 경영전략 등의 분야에서 200여명의 대기업 임원 출신 자문위원들이 기업별 상황에 맞춰 경험과 노하우를 전수한다.

금진은 한경협의 밀착 컨설팅을 통해 경영 애로 사항을 하나씩 해소했고, 지난해 매출액이 313억원으로 컨설팅 이전(155억원) 대비 2배 이상 성장하는 성과를 거뒀다. 지난해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진행한 세 번째 자문에선 인도네시아와 인도 등 해외 직수출 시장 개척에도 성공했다. 금진과 같이 자문단을 통한 경쟁력 강화에 나선 중소기업은 2004년부터 지난해까지 지난 20년간 1만4727곳으로, 이들 기업에 2만8474건의 자문이 제공됐다.

류 회장은 격려사를 통해 "오늘의 중소기업은 내일의 대기업이며, 중소기업이 경쟁력을 높여 글로벌 대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은 곧 미래의 국가경쟁력을 높이는 일"이라 강조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도 한경협은 미래 국가경쟁력을 높인다는 차원에서 중소기업 지원에 정성을 다하겠다"며 "한경협은 중소기업의 성장을 촉진하는 '촉매제'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