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미약품, 임종윤·종훈 형제 이사 선임…"원안대로 가결"

등록 2024.06.18 09:59: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신동국 회장 등 선임안 원안대로 가결

한미약품 이사진 10명으로 구성 완료

[서울=뉴시스] 왼쪽부터 한미약품 임종윤·종훈 사내이사.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왼쪽부터 한미약품 임종윤·종훈 사내이사. (사진=뉴시스 DB)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연주 기자 = 한미약품그룹 오너일가 임종윤·종훈 형제가 한미약품 사내이사로 선임됐다.

18일 제약업계에 따르면 이날 서울 송파구 한미타워에서 열린 한미약품 임시 주주총회에서 창업주의 장·차남 임종윤·임종훈 한미사이언스 이사를 한미약품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이 통과됐다.

또 형제의 경영 복귀에 결정적 역할을 한 신동국 한양정밀 회장을 기타비상무이사로, 남병호 헤링스 대표를 사외이사로 선임하는 안건도 원안대로 통과됐다.

선임안 통과로 한미약품 이사진은 기존 6명을 포함해 총 10명으로 구성된다. 기존에는 박재현·박명희 사내이사 2명과 사외이사 4명(황선혜·윤영각·김태윤·윤도흠) 등 6명이었다.

앞서 국민연금이 임종윤 이사 등 3명의 이사 선임에 대해 반대했으나 한미사이언스와 신 회장 지분율이 과반수에 가까워 무리없이 선임된 것으로 보인다.

단, 임종윤 이사의 대표이사 선임안을 논의할 이사회는 이날 개최되지 않는다. 이사회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