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은행장들, 연이은 금융사고에 재발방지 약속(종합)

등록 2024.06.19 12:37:14수정 2024.06.19 14:46: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우리·NH농협은행장, 내부통제 강화·재발방지 강조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석용 NH농협은행장이 1일 오전 서울 중구 달개비에서 열린 금융위원장-5대 시중은행(KB·신한·하나·우리·NH농협) 행장, 광주은행장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4.04.01. xconfind@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석용 NH농협은행장이 1일 오전 서울 중구 달개비에서 열린 금융위원장-5대 시중은행(KB·신한·하나·우리·NH농협) 행장, 광주은행장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4.04.0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이주혜 기자 = 시중은행에서 연이어 금융사고가 발생한 데 대해 은행장들이 내부통제 강화와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이 고객과 국민에게 죄송하다며 사과하고 이석용 NH농협은행장이 내부통제 방안과 조직문화 개선을 강조했다.

19일 이석용 NH농협은행장은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감독원장-은행장 간담회를 마치고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내부통제 방안을 더 구체적으로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행장은 "근절 방안에 대해서 계속 고민하고 앞으로 그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 잘해야 한다"면서 "제일 중요한 것은 조직문화가 많이 바뀌어야 할 것 같다. 그 부분에 대해 많이 강조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농협은행에서는 3월 약 110억원 규모의 업무상 배임 사고가 발생했으며 지난달에도 총 64억원 규모의 배임사고 2건이 발생했다.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조병규 우리은행장이 19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과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 참석하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조병규 우리은행장이 19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과 은행장들과의 간담회에 참석하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email protected]


조병규 우리은행장도 이날 간담회에 앞서 최근 발생한 100억원 상당의 횡령 사고와 관련해 고객과 국민들에게 죄송하다고 밝혔다.

조 행장은 "이번 일로 인해서 우리은행을 사랑해주시는 고객과 국민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리게 돼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강화된 내부통제시스템으로 자체적으로 막을 수 있었지만 원천적으로 막지 못한 부분은 아직까지 부족한 부분이 있었던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사건에 대해 철저하게 파악하고 부족한 부분에 대해서는 개선해 재발 방지를 하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내부통제시스템뿐만 아니라 모든 임직원에게 내부통제에 대한 실효성 있는 교육을 통해 앞으로는 이런 일이 절대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내부통제를 강화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덧붙였다.

최근 우리은행에서는 100억원에 달하는 횡령 사고가 발생했다. 우리은행 경남 김해 영업점 대리 A씨는 올해 초부터 최근까지 약 6개월 동안 100억원 상당의 고객 대출금을 횡령했다.

우리은행은 자체 내부통제 시스템으로 대출 과정에서의 이상 징후를 포착해 이 같은 사실을 적발하고 추가 횡령을 막았다고 밝혔다. A씨는 대출 신청서와 입금 관련 서류를 위조하는 방식으로 대출금을 빼돌린 후 해외선물 등에 투자해 60억원 상당의 손실을 본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