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롯데백화점, 강남점에 글로벌 인기 브랜드 '누누' 팝업 선봬

등록 2024.06.20 06: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더콘란샵'과 '누누'가 협업해 선보인 강남점 팝업 매장에서 모델이 상품을 선보이는 모습.(사진=롯데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더콘란샵'과 '누누'가 협업해 선보인 강남점 팝업 매장에서 모델이 상품을 선보이는 모습.(사진=롯데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민성 기자 = 롯데백화점이 바캉스 시즌을 겨냥해 '글로벌 컬래버레이션' 팝업 행사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글로벌 컬래버레이션은 영국와 한국을 각각 대표하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인 '더콘란샵'과 '누누(nounou)'가 협업해 선보이는 행사다.

'누누'는 세계적인 그래픽 아티스트인 장 줄리앙(Jean Jullien)과 한국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허재영이 함께 설립한 브랜드로, 유쾌하면서 개성 넘치는 디자인의 굿즈·가구·패션 소품 등을 선보이며 인기를 얻고 있다.

실제로 올해 2월에는 세계 최초의 백화점으로 꼽히는 프랑스 파리의 '봉마르셰' 백화점에서 약 두 달간 팝업스토어를 여는 등 글로벌 브랜드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롯데백화점이 국내 백화점 최초로 선보이는 누누의 '라이프스타일 굿즈 팝업'은 영국의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인 '더콘란샵'과 협업해 진행한다.

다음달 21일까지 롯데백화점에서 단독으로 전개 중인 '더콘란샵'의 강남점 매장에서 '더콘란샵x누누'의 컬래버레이션 상품을 비롯해 인기 소품까지 다채로운 상품을 선보인다.

먼저 컬래버레이션 단독 상품 5종을 공개한다. 컬래버 상품들은 누누의 대표 아티스트인 장줄리앙 작가와 허재영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참여해 직접 디자인했다.

바캉스 시즌을 겨냥해 제작한 ▲맥주잔(3만2000원) ▲와인잔(3만5000원) ▲요거트볼(3만4000원) 등이 대표적이다.

또 ▲노트북파우치(6만8000원) ▲에어팟 케이스(4만원) ▲다용도 원형 파우치(4만5000원) 등의 신제품을 국내 최초로 공개하고, 베스트 아이템인 ▲Face 우산(5만8000원) ▲머그잔(3만9000원) 등도 함께 판매한다.

팝업을 기념해 오는 30일까지 5만원 이상 구매 시 더콘란샵만의 디자인 철학이 담긴 기프트박스를 증정한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팝업을 계기로 다양한 파트너와 컬래버레이션을 확대할 계획이다.

실제 더콘란샵은 커피애호가들의 텀블러로 유명한 '펠로우', 디자인 소파 브랜드인 '크바드라트', 북유럽풍 고급 러그로 유명한 '세이투셰' 등 다양한 파트너와 협업하며 최근 2년간 약 10여종의 컬래버 상품을 출시해 화제를 모았다.

연말까지 '누누'와도 협업을 지속해 테이블웨어, 텍스타일, 소가구까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오는 10월에는 강남점 매장에서 500평대의 대형 컬래버레이션 팝업 행사도 구상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