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BNK금융, 부산시·부산대와 '데이터 산업 활성화' 맞손

등록 2024.06.25 16:36: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부산=뉴시스] BNK금융그룹은 부산시, 부산대학교 등과 지역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BNK금융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BNK금융그룹은 부산시, 부산대학교 등과 지역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BNK금융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BNK금융그룹은 부산시, 부산대학교 등과 지역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부산의 대표기관들이 지산학(지자체·기업·대학) 협력 생태계를 구축해 데이터 산업 육성, 일자리 창출, 우수 인재 양성 등을 통해 지역 디지털 경제 발전을 위한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세 기관은 ▲데이터 산업 육성을 위한 데이터 '공급' ▲ 데이터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데이터 '유통' ▲ 미래 지향적 가치 창출을 위한 데이터 '활용' 등을 통해 데이터로 도약하는 디지털 경제도시 부산을 만드는데 힘을 모을 예정이다.

특히 BNK금융그룹은 자체 데이터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금융 데이터 공급, 데이터를 활용한 지역 사회 문제 해결, 지역 특화 데이터 플랫폼 및 데이터거래소 참여, 데이터 기반 특화사업 발굴 등에 적극 동참해 지역 데이터 생태계 혁신을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BNK금융그룹 박성욱 미래디지털혁신부문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경기 침체로 성장 모멘텀이 부족한 현 상황에서 디지털 경제의 핵심 자원인 데이터를 중심으로 역량을 모아 함께 지역 경제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새로운 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