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티몬, 556만 자영업자 전용 쇼핑몰 '비즈몰' 오픈

최선윤 기자  |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12-08 09:40:34  |  수정 2016-12-28 18:02:2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티몬은 자영업자가 필요한 소모성 자재를 최저가 수준으로 판매하고, 구매금액에 따라 최대 10%를 티몬 적립금으로 되돌려주는 '비즈몰'을 오픈했다고 8일 밝혔다.

티몬 비즈몰의 최대 강점은 구매 편의성과 상시적인 적립금 혜택이다. 타사와 달리 복잡한 사업자 가입 절차 없이도 기업 전용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1인 혹은 5인 이내 종업원이 대부분인 자영업체 사장님이나 총무 담당자는 기존 티몬 개인 아이디로 필요 물품을 구입하고, 품목에 따라 구매금액의 2%에서 최대 10%까지 티몬 적립금을 쌓을 수 있다.

가격도 온라인 최저가 수준으로 유지하고 있다. 예를 들어 비즈몰에서는 숙박 업체에서 필요한 저스트월 TV 거실장은 50% 할인된 9900원에 판매하는 등 숙박업소에서 다량 구매하는 옷장수납장, TV거실장을 최대 50%까지 할인하고 있다.

또 비즈몰은 업종에 따라 필요한 물품을 바로 찾고 구매할 수 있도록 상품 검색과 추천 기능을 구비했다. 티몬에서 비즈몰로 검색하면 공동 물품 뿐 아니라 업종별 상품 카테고리도 간편하게 볼 수 있다.

숙박, 요식, 키즈 시설 등이 포함된 업종별 상품 카테고리에서는 해당 업종별 종사자들이 필요한 상품을 각각 선별해 제안하고 있어 빠르고 쉽게 구입할 수 있다.

일반적인 기업 소모성 자재 뿐만 아니라 각 지역별 회식 예약이나 워크샵 관련 숙박 상품을 갖추고 있는 것도 티몬비즈몰의 특징이다. 향후 정기배송 및 빠른 재구매, 구매 증빙 시스템의 편의 기능을 갖출 예정이다.

백인호 티몬비즈몰 총괄 책임자는 "자영업자의 상생 파트너로 비즈니스를 시작한 티몬은 지금껏 누적된 9만1000여 파트너와 긴밀한 스킨십을 통해 쌓은 노하우를 집약해 자영업자의 물가를 잡기 위한 비즈몰 서비스를 시작한다"며 "내년부터는 사무용품을 넘어 가전, 가구 렌탈서비스를 도입하며 B2B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sy62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피플

"민주주의는 과정…
 공정 위한 차별은 필요"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