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뉴시스 | 모바일뉴시스
07.28 (목)
최근기사 경제일반 산업/기업 증권 금융/재테크 건설부동산 IT/과학 유통/생활경제 창업/취업 국제경제
경제
경제일반
[삼성 애널리스트데이]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2015년 접는 디스플레이 출시"::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삼성 애널리스트데이]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2015년 접는 디스플레이 출시"
등록 일시 [2013-11-06 10:39:35]
【서울=뉴시스】권오현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이 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열린 삼성전자 창립 44주년 기념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13.11.01. (사진=삼성전자 제공) photo@newsis.com 2013-11-01
【서울=뉴시스】박주연 기자 = 권오현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은 6일 "2015년에 접을 수 있는 디스플레이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 부회장은 이날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열린 '삼성 애널리스트데이'에서 "메모리 분야에서 우리는 20년간 전세계 리더였고, 우리는 또다른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삼성전자가 최근 발표한 갤럭시기어와 관련, "아직 100% 만족하지 못하며, 개선의 여지가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어 "신체착용형 기기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며 "삼성은 세계 최초로, 유일하게 이런 기기들을 제공할 것이고 새로운 가능성은 얼마든지 있다"고 강조했다.

권 부회장은 모바일과 TV 분야 외에도 가전, 의료기기, 스마트홈, 소프트웨어 등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가전 분야에서 아직 혁신이 부족하고, 30~40년 전부터 항상 비슷한 형태"라며 "정보기술(IT)·디지털기술을 가전에 접목하면 더많은 가치를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아주 멋진 디자인의 환경친화적인 가전제품들이 속속 나올 것이고, 기대해도 좋다"며 "완전히 새로운 영역을 구축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권 부회장은 의료기기 분야와 관련, "상당히 오랜 기간 아날로그 중심이었던 의료기기 분야에 최근 진출했고, 관련 기업도 몇 개 인수했다"며 "우리는 사용하기 편리한 소형의 휴대용 의료장비들을 공급할 것이고, 10년 안에 이 분야의 선두주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소프트웨어 개발과 관련, "우리의 하드웨어 산업이 강력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소프트웨어 역량을 과소평가한다"며 "피칭과 베팅을 다 잘하는 팀은 없지만 삼성은 다르다"고 자심감을 드러냈다.

그는 "삼성의 연구개발(R&D)센터는 7만, 8만명 정도를 채용하는데 이중 반은 소프트웨어 연구를 진행하고 있고 최근에는 소프트웨어가 강한 이스라엘에 소프트웨어 연구기관을 열었다"며 "공격적인 소프트웨어 개발에 나서고 필요하다면 우수기술을 갖고 있는 기업을 인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 부회장은 "목표는 2020년 매출액 4000억달러를 달성하는 것"이라며 "우리의 혁신과 성과를 봤을 때 시장 점유율은 계속 늘어날 것이고, 지금까지의 성과로 보면 충분히 달성 가능한 목표"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틈새시장을 찾아내고 투자하는게 관건인데 다른 경쟁사들은 시장점유율, 시장에 대한 감각을 잃었다"며 "삼성은 다음에 성공할 시장, 잘 될 제품 찾기 위해 늘 고민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한 참석자로부터 "수직계열화의 강점이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을 받고 "모든 기술을 커버할 수 있고, 즉각적으로 기술을 접목시킬 수 있다"며 "수직계열화가 어떤 경우에는 부담일 수 있겠지만 우리는 시너지를 창출한다"고 답했다.

pjy@newsis.com


[삼성 애널리스트데이]"삼성전자 배당 주가의 1% 수준으로 "
[삼성 애널리스트데이]이상훈 삼성전자 CFO "M&A 적극 확대할것"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캡사이신 맞고 괴로워하는 김태현 이사장
김태현 이사장이 28일 오전 서울 중구 바비엥2 그랜드볼룸에..
故최혜성경찰관 사망에 대한 강압감찰 진상규명
27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故최혜성 경찰관 사망..
당 대표 출마 추미애 의원, 김광진 전 의원과 악수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의원이 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
프랑스 성당테러로 희생된 아멜 신부
【 AP/뉴시스】프랑스 북부 셍테티엔 뒤 루르레의 성당에서 ..
언니의 슬픔
27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故최혜성 경찰관 사망..
'겁없는 여중생' 무면허로 100㎞ 질주..
도박사이트로 2천억원 챙긴 20대…슈퍼..
엉뚱한 여성 목졸라 살해하려한 40대 ..
'화 난다' 헌옷 이용 수차례 자동차 방..
동네 할머니 성폭행한 20대 지적장애인..
메르스 통제 중 무단 영외이탈 카투..
투숙객 카드로 2075만원 이체 모텔 ..
동네 할머니 성폭행한 20대 지적장애..
대법 "한화토탈 '배당소득'에 법인세..
여성과 동반자살 시도했다가 혼자만 ..
회사소개 | 제휴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청소년보호정책 | 저작권규약 | 광고·제휴문의 | 콘텐츠판매 | 고충처리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대표이사 : 김현호 ㅣ 주소 : 서울 중구 퇴계로 173 남산스퀘어빌딩 (구 극동빌딩) 12층 ㅣ 사업자등록번호 : 102-81-36588
발행인 : 김현호 ㅣ 고충처리인 : 박상권 ㅣ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중구 0398호 ㅣ 문의 02-721-7400 webmaster@newsis.com
등록번호 : 문화, 나00010 ㅣ 등록일 : 2001. 9. 6 ㅣ 발행일 : 2001. 9. 6
Copyright(c) NEWSIS.COM All rights reserved. 뉴시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