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삼성디지털시티서 자매마을 직거래 장터 열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2-06 16:39:56

【수원=뉴시스】 이승호 기자 = 6일 '설맞이 자매마을 농축산물 직거래 장터'가 열린 삼성디지털시티 센트럴파크 지하 1층에서 직원들이 상품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디지털시티는 7일까지 이틀 동안 열리는 직거래 장터에 강원 횡성군 산채마을에서 생산한 더덕과 도라지, 경기 화성시 '길경농원'에서 생산한 도라지분물과 조청 등을 내놨다. 전국 29개 마을에서 생산한 농축산물 132종을 선보인다. 
 
 지난달 31일에는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온라인 직거래 장터'도 개설했다. 삼성전자는 1995년 농어촌 60개 마을을 시작으로 현재 502개 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고 일손돕기, 농촌체험, 직거래장터 등의 지원을 하고 있다.2017.02.06.(사진 = 삼성디지털시티 제공)

 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