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뉴시스포럼 2017]윤호중 민주당 정책위의장 "소상공인 소득 늘어야 사회 불평등 해소"

이근홍 기자  |  lkh201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4-21 13:23:49  |  수정 2017-04-21 13:58:0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7 뉴시스 포럼 차기 정부의 경제정책 방향' 2부 패널토론 '각 당의 경제정책 차이 및 실현가능성 토론'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7.04.21.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이근홍 기자 =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21일 "우리사회의 불평등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소득이 늘어야만 한다"고 밝혔다.

윤 정책위의장은 이날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7 뉴시스 포럼-차기 정부의 경제정책 방향'에 참석해 "현재 우리나라의 소상공인 수는 700만명 정도로 그 비중이 대단히 높기 때문에 '생계형 적합업종 지정' 제도가 꼭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생계형 적합업종 지정을 통해 소상공인이 진출한 업종에 대기업의 참여를 제한하고 이를 통해 영세자영업자 등의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을 보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lkh201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피플

"민주주의는 과정…
 공정 위한 차별은 필요"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