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민주당 "평화 위협하는 北 도발 강력 규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11-29 09:05:0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회의실에서 진행된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7.11.27.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윤다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9일 북한이 새벽 동해상으로 장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기습 발사한 것과 관련해 "국제 사회 평화를 위협하는 북한의 이번 도발을 강력 규탄한다"고 밝혔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이같이 말한 뒤, "한반도 평화를 위협하는 어떠한 행위도 용납될 수 없으며, 북한이 대화 대신 도발을 지속한다면 북한은 전례 없는 강력한 제재를 마주해야 할 것"이라고 단언했다.
  
 백 대변인은 "이미 한미일이 공동으로 유엔 안보리 긴급회의를 요청했으며, 유엔을 비롯한 국제사회는 북한의 폭주를 절대 용인하지 않을 것"이라며 "정부는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국제사회와 함께 대북 문제를 해결하는데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평창올림픽이 불과 72일 앞둔 상황이고, 엄중한 안보 상황임을 감안해 국회의 초당적 협력을 요청한다"며 "더 이상 국정 발목잡기, 반대를 위한 반대가 아닌 진정으로 안보와 민생을 챙기는 국회의 모습을 통해 국민 불안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대승적 차원의 협력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제윤경 원내대변인도 논평에서 "북한은 핵과 미사일을 통한 의사표현은 결국 스스로의 고립을 자초하는 것이고, 외부로부터의 더 강도 높은 압박을 불러일으킨다는 점을 정확히 인식해야 한다"고 규정했다.

 제 원내대변인은 그러면서도 "민주당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노력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며 "한반도 안전보장을 최우선하면서 북한 문제를 풀기 위한 모든 노력을 정부와 함께 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fullempt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