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부산

부산시. 중소기업 ‘알리바바 온라인 무역사이트’입점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1-22 10:24:08
【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부산테크노파크와 함께 지역 중소기업이 세계 최대 규모의 온라인 플랫폼인 알리바바그룹 B2B 무역사이트에 입점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최근 글로벌 온라인 거래시장이 매년 30%이상의 성장세를 보이며 소비와 유통 패러다임이 급변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중소기업의 온라인 무역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시는 중소기업 제품의 수요와 그간의 성과물을 토대로 한층 효과적이고 안정적인 온라인 마케팅을 확대할 ‘2018년 알리바바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알리바바닷컴(20개사)과 1688닷컴(10개사)에 ▲온라인 플랫폼 입점을 위한 번역 및 상세페이지 제작을 지원한다.

 또 사전 준비과정으로 ▲진출 국가 및 품목에 대한 해외 현지 시장조사 ▲수출 희망기업 대상 수출관련 전략 자문 및 컨설팅을 지원한다. 입점 후에는 ▲온라인 마켓 운영대행 ▲운영 관련 기업별 맞춤 컨설팅 ▲수혜기업별 글로벌 바이어 및 인콰이어리 관리 등을 지원키로 했다.

 알리바바닷컴은 1억6000만명의 바이어를 보유한 세계 최대 B2B 온라인 무역사이트로 240개 국가․지역, 200만개 온라인 스토어가 운영 중이다.

 알리바바닷컴의 중국버전인 1688닷컴은 중국내 B2B 최대 사이트로 이 두 사이트에 유료회원사로 가입할 경우 무제한 제품 등록이 가능하고, 검색 순위가 상위에 랭크돼 기업 및 제품 노출빈도수가 많아 바이어 접촉 빈도를 극대화 할 수 있다.

 이번 알리바바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올 2월 2일까지 부산시 해외마케팅지원사업 통합시스템(http://trade.busan.go.kr)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 후 선정평가위원회의 서류평가를 거쳐 알리바바측의 기업인증을 획득해야 최종 입점자격이 주어진다.

 한편 ‘2018년 알리바바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사업’ 설명회는 오는 26일 오후 3시 해운대구 센탑 창업카페에서 열린다.

 부산시 관계자는 “온라인 무역 운영방법을 몰라 시도하지 못했던 기업이나 초보 수출기업에게 가입비 지원혜택과 교육 지원 등을 통해 기업의 사이트 운영능력과 바이어 대응 노하우를 익힐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hera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