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제주, 연일 초여름 날씨…"18일 비오고 한풀 꺾일 듯"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5-17 07:18:18
낮 최고기온 30도 이상 올라…더위 계속
산지 중심 18일까지 최고 80㎜ '비소식'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17일 제주 지역은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오르는 등 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사진=뉴시스DB)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목요일인 17일 제주 지역은 기온이 30도 이상 오르는 등 초여름 날씨를 보이겠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제주 날씨는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구름 많겠다"고 예보했다.

한라산 북쪽 지역은 구름이 많이 끼겠고 남쪽은 안개가 짙게 끼면서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예상 강수량은 18일 낮까지 산지를 중심으로 30~80㎜, 그 밖의 지역은 10~40㎜ 정도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2도로 전날과 비슷한 분포를 보이겠고, 낮 기온은 22~30도로 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이번 더위는 대기가 한라산을 넘으며 따뜻해지는 '푄'현상과 낮 동안 강한 햇빛이 합쳐진 현상으로 관측됐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모든 해상에서 1.5~3.0m로 비교적 높게 일 것으로 보인다.

18일은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나 흐리고 오전부터 비가 오다가 그치겠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제주 북부 지역의 고온 현상은 따뜻한 남서풍이 지속되는 이날까지 이어지다가 18일 비가 오면서 한풀 꺾이겠다"고 말했다.

 woo1223@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