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종합] 과천 서울대공원서 토막 시신은 50대 남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8-19 18:09:52  |  수정 2018-08-19 18:11:26
【과천=뉴시스】 박다예 기자 =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등산로 입구에서 발견된 토막 시신 신원이 50대 초반의 남성으로 확인됐다.

 과천경찰서는 19일 오전 9시40분께 서울대공원 장미의언덕 주차장 주변 수풀에서 발견된 시신의 지문을 인식한 결과 안모(51)씨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하지만 안씨는 주민등록상 거주지에 살지 않고 동거인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경찰은 직업 등 자세한 신상 파악을 위해 가족과 연락을 취하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과 사망시간을 확인하기 위해 20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주차장 주변 CCTV 확인 등을 통해 용의자를 찾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원한이나 치정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피해자 중심의 수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안씨는 부패한 상태였으며 별다른 소지품도 발견되지 않았다.

 pd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