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김성주 국민연금 이사장, 블룸버그 회장 만나 협력 모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3-20 17:34:57
국민연금 해외투자 확대에 맞춰
최근 핀테크 동향 공유
기금 투자분석 시스템 선진화 협력 강화 방안도 모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민연금공단은 피터 그라우어 (Peter Grauer) 블룸버그(Bloomberg) 회장이 20일 오후 서울 중구에 있는 국민연금공단 국제협력센터를 방문해 김성주 이사장과 면담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김성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오른쪽)과 피터 그라우어 블룸버그 회장(왼쪽)이 사진촬영에 응하는 모습.(사진=국민연금공단 제공)
【서울=뉴시스】김정호 기자 =  국민연금공단은 김성주 이사장이 20일 오후 서울 중구에 있는 국민연금공단 국제협력센터에서 피터 그라우어 (Peter Grauer) 블룸버그(Bloomberg) 회장과 면담했다고 밝혔다.

블룸버그는 160개국 약 32만명의 고객을 보유한 세계 최대의 핀테크 (Fintech) 기업으로 금융시장의 뉴스와 데이터, 분석정보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만남은 글로벌 선도 기관 간에 상호 발전적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블룸버그 측의 제안으로 이뤄졌으며 그라우어 회장의 방한은 지난 2012년 이후 7년 만이다.
 
그라우어 회장은 "세계경제 성장률이 금융위기 이후 최저 수준까지 떨어지는 여건 속에서 글로벌 금융 투자기관 간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며 글로벌 주요 바이사이드(buyside) 투자자들의 주요 관심사와 금융기관들의 핀테크 사례, 전 세계 자산보유자(Asset owner) 기관들의 해외투자 비중 증가 추세 등을 소개했다.

그라우어 회장은 "해외투자를 확대해 나가는 국민연금이 전 세계 경제·금융시장 동향을 보다 효과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밀착형 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도 밝혔다.

김성주 이사장은"국민연금이 장기적 운용성과 제고를 위해 주식, 채권과 같은 전통적인 상품은 물론, 부동산, 인프라 등과 같은 대체투자 부문에 걸쳐 세계 각지 새로운 수익원 발굴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해외투자 기회를 늘리기 위해 각종 투자대상 정보를 제공 받고 분석을 강화해 투자 위험을 최소화 하는 게 중요한 시점"이라고 전했다.

이어 "글로벌 핀테크 선도기업인 블룸버그와의 협력적 관계 증진을 통해 국민연금이 글로벌 투자 전문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국민연금 자산 운용규모는 지난해 말 기준 638조8000억원에 이르며 이 중 해외투자 규모는 191조9000억원으로 투자 자산의 30.1%다.

향후 5년 내 기금이 1000조원을 돌파하고 해외투자 규모는 기금 자산의 40%를 넘어서면서 현재의 두 배가 될 것으로 국민연금은 전망했다.

 map@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