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이홍기, 일본 팬들에게 사과···"목에 총 맞은 것 같았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21 13:55:16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그룹 'FT아일랜드'의 보컬 이홍기(29)가 일본 공연에 대해 사과했다.

 20일 인스타그램에 "노래를 시작하고 처음 경험해봐서 너무 당황하고 놀라고 열 받고 미안하다"고 전했다. "무엇 때문에 그런지 모르겠다. 누가 노래하고 있는 내 목에 총을 쏜 것 같았다"며 "오늘 히로시마 콘서트 온 분들 너무 죄송하다. 꼭 다시 찾아 오겠다"며 거듭 사과했다.

FT아일랜드는 4일부터 일본 투어를 시작했다. 5월5일까지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히로시마에서 공연한다. 이날 그는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분카 가쿠겐 HBK홀에서 열린 콘서트 무대에 올랐다.


suejeeq@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