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광화문에 천막 친 대한애국당…서울시, 내일까지 철거 요청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12 09:40:45
13일 오후 8시 이후에는 강제철거 가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병문 기자 =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대한애국당의 천막이 불법으로 설치돼 있다. 이날 오전 서울시 광화문광장추진단은 천막을 찾아 대한애국당에게 자진 철거 요청 안내서를 전달했다. 2019.05.11.   dadazon@newsis.com
【서울=뉴시스】배민욱 기자 = 대한애국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적으로 천막을 치고 농성에 들어간 가운데 서울시가 자진 철거를 요청했다.

12일 서울시 등에 따르면 대한애국당은 지난 10일 오후 7시께 광화문광장 이순신 동상 부근 2평 남짓한 면적에 천막을 설치했다. 대한애국당은 시 공무원과 경찰과 몸싸움을 벌인 끝에 천막 설치를 강행했다. 이름은 '3·10 애국열사추모천막'이다.

대한애국당은 또 지난 11일 오후 5시께 1동을 추가로 설치했다.

시는 11일 오후 7시께 대한애국당에 13일 오후 8시까지 천막 철거를 요구하는 행정대집행 계고장을 보냈다. 이 기간까지 대한애국당이 자진철거하지 않을 경우 강제철거가 가능해진다.

시는 철거 시까지 광장 무단 사용에 따른 변상금도 부과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불법으로 광장을 점거하고 시민들에게 불편을 주는 행위에 대해 단호하게 대응하겠다"며 "자진 철거를 하지 않을 경우 곧바로 행정대집행할지, 추가 계고장을 보낼지 등은 그떄가서 다시 고려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병문 기자 =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대한애국당의 천막이 불법으로 설치돼 있다. 이날 오전 서울시 광화문광장추진단은 천막을 찾아 대한애국당에게 자진 철거 요청 안내서를 전달했다. 2019.05.11.   dadazon@newsis.com
박원순 서울시장도 대한애국당의 천막 설치에 대해 불법행위라며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박 시장은 지난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지난번 자유한국당의 불법 천막농성 시도 당시에도 이야기했지만 서울시의 허가 없이 광장을 점거하는 것은 불법"이라며 "물론 광장은 모든 시민의 것이다. 그러나 그러한 광장을 이용하는데도 법이 있고 상식이 있고 절차라는 것이 존재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법위에 존재하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며 "불법으로 광장을 점거하고 시민들에게 불편을 주는 행위에 대해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대한애국당 측은 자신들의 농성장을 촛불집회, 세월호 추모공간과 동등하게 존중해달라며 철거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mk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