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파키스탄 의사, 오염된 주사기로 400명 에이즈 감염시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12 15:12:02
감염자 중 80%가 어린이 …이중 50%가 5세 미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파키스탄 남부 지역에서 한 의사가 에이즈(AIDS·후천성면역결핍증) 바이러스에 오염된 주사기를 재사용하는 바람에 400명이 에이즈에 걸리는 일이 벌어졌다.

11일 미국의소리방송(VOA)은 파키스탄과 유엔 보건 당국이 파키스탄 남부 지역에서 에이즈 감염 사태를 조사한 결과, 400명이 에이즈 확진 진단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특히 어린이 감염자가 전체의 약 80%를 차지하고, 거의 절반이 5세 미만으로 알려져 충격을 더했다.

앞서 파키스탄 현지 언론에 따르면 경찰은 약 2주 전 신드주 라르카나 지역에서 약 90명의 환자들에게 HIV를 감염시킨 혐의로 의사 한명을 긴급 체포했다.

이 의사는 주사기 한 개로 어린이들을 치료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그 역시 HIV에 감염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보건 당국은 약 9000명의 사람을 상대로 HIV 감염 여부를 검사하고 추가 감염자를 확인했던 것이다.

인구 4800만명의 신드주는 파키스탄에서  에이즈 발병률이 매우 높은 주(州)로 알려졌다. 파키스탄  HIV 감염자 15만명 중 43%인 6만4500명이 신드주에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sophis7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