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평화당 "윤석열, 검찰과 사회 개혁 추진체 되길…검증은 철저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6-17 14:00:54
"개혁적 인사라는 측면에서 일단 적임" 평가
"안 드러난 부적절함 없는지 청문회서 철저 검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된 윤석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장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을 나서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19.06.17.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김형섭 기자 = 민주평화당은 17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에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을 지명한 데 대해 "검찰개혁과 사회개혁의 추진체가 되기 바란다"면서도 철저한 인사검증을 예고했다.

박주현 평화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신임 검찰총장에 지명된 윤 지검장은 개혁적이라는 측면에서 일단 적임이라고 평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수석대변인은 "윤 후보자는 그동안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이명박 전 대통령, 사법농단 사건 등의 수사를 지휘하면서 사회적 비리와 부정부패 척결 그리고 적폐청산의 의지를 보여줬다"며 "윤 후보자가 지휘하는 검찰이 검찰 개혁은 물론 지속적인 사회 개혁의 추진체가 돼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도 "그러나 평화당은 윤 후보자에게 아직 드러나지 않은 부적절함은 없는지 인사청문회에서 철저히 검증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ephite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