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국민 절반 이상…"日 제품 불매운동 참여한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18 09:30:07
1주 사이 참여응답 6.6%p 높아져
'향후 참여' 66% vs '향후 불참' 28%
민주당·정의당 지지자 다수가 '참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일본 정부의 반도체 핵심 소재에 대한 수출 규제로 우리나라에서 일본제품에 대한 불매운동이 확산되고 있다.8일 오전 서울 은평구 푸르네마트에는 일본제품을 판매하지 않는다는 안내문이 게시돼 있다. 2019.07.08.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한주홍 기자 =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 규제 조치로 촉발된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참여하고 있는 국민이 54.6%로 조사됐다. 지난주보다 6.6%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가 지난 16일 19세 이상 성인남녀 50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일본 제품 불매운에 참여한다는 응답자는  54.6%였다. '현재 참여하지 않고 있다'는 응답은 지난주 대비 6.2% 포인트 감소한 39.4%로 집계됐다.

향후 참여 의사를 나타낸 응답자는 10명 중 7명에 달하는 66.0%로 나타났다. 향후 불참하겠다는 응답자는 28.0%였다.

현재 참여 현황을 지지 정당별로 보면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자가 다수를 차지했다. 정의당 지지자는 전주 대비 14.4%포인트 상승한 72.9%, 민주당 지지자는 전주 대비 7.2% 상승한 72.7%가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참여하고 있다고 답했다. 반면 한국당 지지층은 30.3%만이 참여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지역별로는 경기·인천이 48.7%, PK(부산·울산·경남)가 61.7%, 호남이 60.0%로 높게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50대 이하 전 연령층에서 고루 높게 나타났다. 60대 이상 응답자 역시 지난주 29.0%보다 19.1%포인트 늘어난 48.1%가 참여하고 있다고 답했다.

향후 참여 의항에서는 대부분의 정당 지지층·이념 성향·지역·연령에서 '참여하겠다'는 답이 대다수를 차지했다. 다만 자신을 보수층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향후 참여 37.9%, 향후 불참 54.8%로 나타나 불참하겠다는 의향이 높았다.

이번 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성인 1만1566명에 접촉해 최종 503명이 응답해 4.3%의 응답률을 나타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ho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