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여균동 감독과 순창 청소년들이 만든 단편영화 17일 상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16:51:29
associate_pic
【순창=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 순창 청소년들과 여균동 감독이 만든 단편영화 3편이 오는 17일 관객들을 만난다. 사진은 포스터 모습.2019.08.14.(사진=순창군 제공) photo@newsis.com
【순창=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 순창 청소년들과 여균동 감독이 만든 단편영화 3편이 오는 17일 관객들을 만난다.

순창군은 이날 오후 2시부터 순창 천재의 공간 영화산책(작은영화관) 1관에서 상영회를 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상영회는 편당 10~15분 정도로 총 3편이 옴니버스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상영작은 집에서는 사랑과 관심 부족으로 다른 존재에게 금방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을 담은 '나 어쪄?'와 고양이의 시선으로 바라본 청소년 꿈과 엄마의 꿈의 차이를 담은 '고양이의 꿈'과 '쓴 맛' 등 총 3편이다.

앞서 지난 10일 촬영진을 비롯해 영상 관계자들은 시연회를 하고 보완점에 대해 수정작업을 거쳤고 정규 상영회 전까지 영상편집을 통해 최종 완성본을 만들어 상영회를 가질 예정이다.

이번 단편영화 상영회는 순창군 지원으로 결성된 청소년 영화 캠프인 '우리 영화 만들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영화 제작은 황숙주 순창군수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여균동 감독과 순창 청소년의 만남이 성사되면서 시작됐다.
associate_pic
【순창=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 순창 청소년들과 여균동 감독이 만든 단편영화 3편이 오는 17일 관객들을 만난다. 사진은 포스터 모습.2019.08.14.(사진=순창군 제공) photo@newsis.com
이에 군은 지난달 29일부터 관내 청소년 11명을 선발해 각 분야 전문 촬영 스태프를 초청, 적극적인 지도로 이번 단편영화를 완성했다.

무더위가 시작된 지난달 말부터 2주간에 걸쳐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이어지는 강행군에도 참여 학생들 모두 열의를 다해 참여하며 프로그램을 무사히 마쳤다.

황 군수는 지난 6일 여 감독과의 사전 인터뷰 영상 촬영을 비롯해 학생들을 초청해 오찬을 갖는 한편 지난 10일 시연회 당시에도 참석해 캠프 참석 학생들에게 수료증도 직접 전달한 바 있다.

황 군수는 "영화가 종합예술인 만큼 학생들이 가진 다양한 생각을 표현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예술 분야라고 생각한다"면서 "이번 캠프를 계기로 순창에서도 한국을 대표하는 영화인이 나올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