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이마트서 17억 보수 받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8-14 17:56:14
정재은·이명희 명예회장, 각각 14억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이예슬 기자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이마트로부터 17억18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이마트는 14일 반기보고서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공시했다. 급여 9억9200만원과 상여 7억2600만원을 합한 금액이다.

정 부회장의 아버지인 정재은 신세계그룹 명예회장과 어머니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명예회장은 각각 14억1600만원(급여 8억1300만원, 상여 6억300만원)을 받았다.

이마트는 이들의 성과급 지급에 대해 "계량지표 관련 어려운 대내외 경영환경 속에서도 매출액 6조4097억원과 영업이익 997억원을 달성한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ashley8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