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재테크

IBK기업은행, 원화 조건부 후순위 지속가능채권 6500억 발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9-11 14:16:5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IBK기업은행은 6500억원 규모의 원화 조건부 후순위 지속가능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1일 밝혔다.

발행금리는 1.7%(국고채 10년+35bp), 만기는 조기 상환 권리(콜옵션)가 없는 10년이다. 올해 국내 은행이 발행한 원화 조건부 후순위 채권 중 금액은 가장 크고, 금리는 가장 낮다.

이번 후순위채권 발행으로 기업은행의 BIS(국제결제은행) 총자본 비율은 약 0.37%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금리하락에 따른 투자심리 위축에도 불구하고, 최근 금융의 사회적 책임이 강조되면서 지속가능채권에 대한 관심이 높아 적극적인 투자수요를 이끌어 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csy62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