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한국-호주 경제협력위원회 내달 개최…수소경제 협력 모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14 06:00:00
전경련, 호주 시드니서 '제40차 한-호 경제협력위' 개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오동현 기자 = 한국과 호주 경제인들이 모여 수소경제시대 협력 증진방안 등을 모색한다.

전경련은 11월 13일 오전 6시30분(한국시간) 호주 시드니에서 '제40차 한-호주 경제협력위원회'를 개최한다.

14일 전경련에 따르면 최정우 한-호 경협위원장(포스코 회장)을 비롯한 한국경제계는 이번 40차 합동회의를 통해 LNG 협력을 넘어 수소경제시대의 동반자로 도약하기 위한 한-호 협력 증진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한국에서는 포스코, 현대차, 한화에너지가 수소전기차, 태양열에너지 등 청정에너지 관련 호주 내 사업 현황과 호주와 상호 윈-윈 협력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호주에서는 맥쿼리캐피탈 등이 호주의 수소에너지 정책과 협력 방안에 대해 공유한다.

이 외에도 바이오·헬스케어 등 신산업과 금융, 인프라, 자원개발 등 기존 협력 분야 내에서 신사업 기회를 발굴하기 위한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시드니 스타트업센터 산업시찰, 뉴사우스웨일즈주 주최 환영만찬 등이 계획돼있다.

참가신청은 전경련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odong8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