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아동·청소년 음란물 2만건 유포 고교생 검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2 10:35:47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정일형 기자 = 인천의 한 고교생이 텔레그램 채팅방에 2만여 개가 넘는 아동·청소년 음란물을 유포한 고교생이 경찰이 붙잡혔다.

인천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법률위반 혐의로 인천지역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A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A군은 지난 8~10월 모바일 메신저인 텔레그램 채팅방에서 아동·청소년 음란물 2만여 건을 유포한 의혹을 받고 있다.

해당 채팅방은 일명 '폭파'와 '생성'을 거듭하면서 불특정 다수에게 영상을 제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경찰은 이 사이트 운영자로 특정해 내사를 벌인 고교생 B군은 운영자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최초 운영자로 내사를 벌인 B군은 실제 운영자가 아닌 것으로 확인했다"면서 "B군을 음란물 유포자라고 허위로 지목하는 글을 올린 사람에 대해서도 수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ji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