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부산

순간 돌풍에 가동중단된 부산항 크레인 오늘 중 복구 완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2 16:40:43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항만공사(BPA)는 지난 10일 신선대부두에서 발생한 순간최대풍속 초속 27.5m의 돌풍으로 인해 가동이 중단된 컨테이너 크레인 7기 중 6기의 복구가 12일 완료돼 정상 가동 중이라고 밝혔다.

BPA에 따르면 순간 돌풍으로 인한 전기공급장치 이상과 선박 내 컨테이너와 충돌한 컨테이너 크레인 등 총 7기 중 6기가 이날 오전 9시 정상 가동에 들어갔다.

또 나머지 1기는 이날 오후 늦게 정상 가동될 전망이다.

사고가 나자 BPA와 부산항터미널은 피해복구반을 구성해 피해 복구에 나섰다.

파손된 컨테이너와 컨테이너 크레인은 사고조사 이후 가입된 보험사에 의해 전액 보험처리를 될 예정이라고 BPA는 전했다.

이번 사고로 신선대부두에 입항 예정인 선박은 감만부두 유휴 선석과 자성대터미널을 임시사용하도록 조치했다고 BPA는 설명했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