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한일 국방장관 회담,평행선으로 끝나…지소미아 실효 불가피"NHK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8 07:05:24
미국의 압력강화에 한국의 태도 변화 기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제6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 참석차 태국을 방문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17일 방콕 아바니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한-일 국방장관 회담에서 고노 다로 일본 방위상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국방부 제공) 2019.11.1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오애리 기자 = 태국 방콕에서 열린 한일 국방장관 회담이 평행선으로 끝났으며, 한국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를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일본 NHK방송이 18일 보도했다.

NHK는 전날 한일 국방장관회담에서 고노 다로 방위상이 정경두 국방장관에게 '현명한 대응'을 요구했고,이후 열린 한미일 국방장관 회담에서도 같은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다.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도 종료 재검토 뜻을 거듭 밝혔다는 것이다.

하지만, 정 장관이 종료 결정의 책임은 수출규제를 한 일본에 있다며 일본 측의 태도 변화를 강력히 요청하면서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고 전했다.  

NHK는 일본 정부가 "지소미아 실효는 불가피하다"는 견해를 가지고 있지만, 미국이 압력을 강화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한국의 태도를 기다릴 방침이라고 전했다.


aeri@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