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부산은행, 과연 아트뱅크···ARKO 예술후원인 대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10 11:00:16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선정 우수 문화·예술 후원기업
7년 연속 이름 올려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제갈수만 기자 =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이 9일 오후 서울 잠실 롯데타워 시그니엘호텔에서 열린 ‘2019 ARKO 예술후원인의 밤’ 시상식에서 문화예술 발전에 공헌한 점을 인정받아 대기업·은행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예술후원인 대상’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7개 부문에 수여하는 상이다. 부산은행은 지방은행 중 유일하게 2013년 1회부터 7년 연속 선정됐다.

부산은행은 부산국제영화제를 기획단계에서부터 24년간 한해도 빠짐없이 후원해 부산국제영화제가 세계적인 영화제로 발돋움하는데 기여했다.

또 부산국제청소년영화제, 부산국제연극제, 이태석기념음악회, 부산불꽃축제 등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공헌사업을 했다.

작년 4월부터는 부산은행 본점 오션홀을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 매월 다양한 문화 공연을 이어가는 ‘워라밸 컬처 인 부산’ 프로젝트도 벌여 부산 문화예술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를 통해 현재까지 총 60회의 공연을 2만1000여명이 관람하는 등 부산 지역 대표 문화이벤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부산은행은 지난해 아트뱅크로의 도약을 선언하고 지역문화예술 분야 발전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쳐왔다”며 “앞으로도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의미 있는 사업을 개발하고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문화예술 지원 분야의 공적을 인정받아 지난달 ‘제20회 메세나대상 시상식’에서 지역 향토기업 최초로 메세나 대상(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gs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