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경북기업들 CES 2020 '기대이상 성과'...美 육군 입찰 러브콜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13 16:14:39
참가 22개사 상담건수 320건, 계약금액 350만 달러
associate_pic
[안동=뉴시스]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 2020에 마련된 대구경북 공동관의 한 기업체 대표가 엄지손가락을 내 밀며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2020.01.13
[안동=뉴시스] 류상현 기자 = 경북도가 13일 'CES 2020' 현장에 마련된 대구경북 공동관이 기대 이상의 성과를 냈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에서 대구경북 공동관에는 22개의 경북 스타트업 기업과 강소기업들이 참가했다.

이 가운데 라미테크(대표 이태영)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드론용 방수모터를 내세워 눈길을 끌었다.

이 제품은 알루미늄 재질로 코일을 만들고 테프론과 폴리아미드로 코팅해 가볍고 습기와 열에 강하다.

이 업체에는 미 육군 전투력 증강사업부가 세 번이나 찾아와 미국 정부조달 입찰에 참여할 것을 권유해 앞으로 구체적인 수출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경북TP에 입주한 청년창업 기업 ㈜스마트름벵이(대표 윤해진)는 '휴대용 신발건조기' 개발로 기술혁신성을 인정받아 유레카존에서 전시관을 운영했다.

이 업체는 영국 BBC와 AP통신 등 국외 매체와의 인터뷰가 이어지는 등 CES 참가한 미디어들에게 가장 관심 받는 업체가운데 하나로 떠올랐다.

이 자리에서 아마존과 1차로 1만4000달러 상당, 앞으로 단계적 공급 확대를 위한 LOI(계약이 이뤄지기 전 대략적인 사항을 문서화하는 합의서)를 맺었다.

모바일 헬스케어 개발업체인 소니스트(대표 김경태)는 금연치료 모바일 헬스케어 분야 세계 3위인 프랑스 KWIT사와 이 달말 1차 20만 달러 계약을 시작으로 유럽의 호흡 재활 시장 확대를 위한 조인트벤처를 설립하는 데 합의했다.

비철금속 표면에 자기장 발생 원리를 이용해 '비접촉 자전거용 충전발전기'를 개발한 위드어스(대표 허영회)는 영국 최대 스포츠 유통회사인 세컨드찬스사에 샘플 테스트 후 초도 물량 5000대 공급의 20만 달러 계약을 진행키로 했다.

또 미국 내 3500개 자전거 매장을 가진 퀄리티바이클사가 1차 7000대 정도의 구매 의사를 보여 구체적인 계약절차를 밟기로 했다.

특히 이 업체는 2020 CES에서 제품의 디자인과 기술혁신성, 그리고 지속가능한 에너지 분야 혁신기업으로 인정받아 '2020 CES 혁신어워드'를 수상했다.

또 소프트뱅크 등 VC(벤처캐피털)를 초청해 진행한 '비즈니스 데모데이'에는 경북의 7개사가 참석했다.

이 가운데 AI기반의 수경재배 스마트팜 시스템을 발표한 상상텃밭(대표 김수빈)이 1등, 휴대용 체성분 분석기를 발표한 ㈜원소프트다임(대표 이대호)이 2등을 차지해 글로벌 VC들로부터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았다.

경북도에 따르면 2020 CES 경북관에 참가한 22개사의 총 상담건수는 320건, 상담금액은 2400만 달러, 계약금액은 350만 달러로 집계돼 기대 이상의 선전을 펼친 것으로 평가된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CES와 같은 대형전시회에 기업이 참여해 바로 계약을 이끌어 내는 것은 몇 년간 노력이 필요한 매우 어려운 일"이라며 "이같은 기대 이상의 성과는 기업들의 혁신노력에다 경북테크노파크와 같은 기업지원 기관이 사전에 글로벌 시장진출을 위해 힘을 합쳐 노력한 결과"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pri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