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아시아/대양주

"日, 독도 문제 ICJ 단독 제소 11월 이후로 연기 검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2-10-26 23:10:20  |  수정 2016-12-28 01:27:54
【서울=뉴시스】정진탄 기자 = 일본 정부는 독도 영유권 문제와 관련해 국제사법재판소(ICJ) 단독 제소를 11월 이후로 연기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교도통신이 26일 보도했다.

 이 통신은 일본 정부는 이달 중 제소를 목표로 했지만 한일 외교회담이 실현되는 등 관계 개선 조짐이 있다고 판단해 궤도를 수정했다고 전했다.

 특히 댜오위다오(釣魚島·일본명 센카쿠·尖閣열도)를 둘러싸고 영유권 분쟁이 누그러지고 있지 않은 상황에서 한국과의 대립을 강화하는 전략은 득이 되지 않는다는 계산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이 통신은 밝혔다.
 
 외무성 한 간부는 이 통신에 "단독 제소 방침에는 변함이 없다"며 "가장 효과적인 타이밍을 노릴 것"이라고 말했다.

 chchtan798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