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현대아산, 탄산수 시장 진출…8월부터 판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07-29 14:29:08  |  수정 2016-12-28 17:26:21
associate_pic
사진제공=현대아산
미국 크리스탈가이저와 계약맺고  '크리스탈 가이저 탄산수' 시판 유통망 확대 및 생수 출시 등도 검토

【서울=뉴시스】황의준 기자 = 그간 남북 경협사업에 앞장서 왔던 현대아산이 국내 탄산수 시장에 진출한다. 금강산 관광 중단, 개성공단 폐쇄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자 신사업 추진 차원에서 최근 규모가 확대되고 있는 탄산수 시장에 뛰어든 것으로 보인다.

 현대아산은 미국 생수 크리스탈 가이저와 국내공급계약을 체결하고, 8월부터 온라인 시장에 '크리스탈 가이저 탄산수'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국내에 첫 선을 보이는 크리스탈 가이저는 미국에서 이미 탄탄한 수요층을 확보한 브랜드로 일본에서도 온라인 생수 판매 1~2위를 기록중이다.

 이번에 출시하는 크리스탈 가이저 탄산수는 캘리포니아 청정지역 나파밸리의 자연수를 사용한 것으로 미국 내 주요 탄산수 맛 평가대회에서 수차례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현대아산 측은 "크리스탈 가이저 탄산수가 미국 현지 생산인 만큼 미국 식품의약국 등 까다로운 식품안전기준을 통과했고 풍부한 탄산량과 부드러운 맛으로 한국에서도 충분한 인기를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아산은 크리스탈 가이저 탄산수의 국내 론칭 기념으로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에서 다음달 3일부터 원플러스원 행사를 진행한다. 오리지널 ·레몬 ·라임 ·믹스드베리 4종류를 532ml 기준 각 1200원에 판매한다.

 현대아산 관계자는 "국내 온라인 시장을 시작으로 오프라인에서도 점진적으로 유통망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며 "향후 탄산수 뿐 아니라 크리스탈 가이저 생수의 국내 출시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시장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국내 탄산수 시장 규모는 지난 2013년 143억에서 2014년 369억원, 2015년에는 800억원으로 매년 크게 성장하고 있다. 올해는 1500억 원까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flash@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