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아이즈 | 모바일뉴시스 | 뉴시스헬스
10.23 (목)
   
최근기사 사회일반 사건/사고 법원/검찰 의료/복지/여성 교육/취업/노동 환경/날씨
사회
사건/사고
'친모 성폭행' 패륜남, 항소심서 실형::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친모 성폭행' 패륜남, 항소심서 실형
등록 일시 [2010-07-02 05:00:00]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서울고법 형사9부(부장판사 최상열)는 친어머니를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기소된 A씨에게 집행유예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징역 4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낳아주고 길러준 친모를 성적 욕구를 충족하기 위한 대상으로 삼아 두차례 성폭행한 것은 천륜을 어긴 것"이라며 "피해자는 평생 치유하기 어려운 정신적 상처를 안고 살아가야 한다"고 지적했다.

다만 "A씨가 성범죄로 처벌받은 전력이 없고 깊이 뉘우치며 반성하고 있는 점, 피해자인 친모가 선처를 호소하고 있는 점 등은 참작했다"고 덧붙였다.

어머니와 함께 살고 있던 A씨는 지난해 7월 어머니와 말다툼을 하던 중 첫 성폭행을 했으며, 이듬해 1월 잠을 자고 있는 어머니를 반항하지 못하게 한 뒤 한차례 더 성폭행했다.

앞서 1심 재판부는 "친어머니를 성폭행했지만 이는 우발적으로 저지른 범죄로 보이고, 친모가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며 A씨에게 징역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한 바 있다.

knaty@newsis.com

▶ 우리 아이 숨은키 77%를 찾는 방법 밝혀져…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사진 구매 : 콘텐츠 판매
<손 안에서 보는 세상, 모바일 뉴시스>
염정아, '40대 맞아?'
패션매거진 아레나 옴므플러스가 22일 배우 ..
럭키백을 향한 기다림
22일 오전 서울 중구 프리스비 명동점 앞에서 시민들이 럭키..
학교 정상화 방안을 공개하는 청주대 총동문회
청주대 경청호 총동문회장과 김윤배 총장의 회동이 결렬되면..
현대중공업 파업 찬반투표 개표현장
22일 오후 현대중공업 노조는 울산본사 체육관에서 전체 조..
럭키백 행운을 잡아라
22일 오전 서울 중구 프리스비 명동점 앞에서 시민들이 럭키..
20대, 40대 이혼녀에 "만나달라" 흉기 ..
아내 임신한 새신랑, 만취女 끌고가 성..
"어린애 취급한다" 선배 흉기로 찌른 4..
"왜 수배 전단 붙여!" 항의하다 잡힌 ..
지적장애 친딸 성추행父…아버지 자격..
한센인 강제 '낙태·단종' 항소심도 국가배상..
고법 "예고없이 열린 회식서 사망한 경찰, 공..
'날 무시해'…아내 살해한 공무원 징역8년
외국인 여성 때리고 성폭행하려 한 30대 징역..
대법 "MBC, 신경민 의원에 2000만원 배상하라..
회사소개 | 제휴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청소년보호정책 | 저작권규약 | 광고·제휴문의 | 콘텐츠판매 | 고충처리 |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
(우)100-705 서울 중구 퇴계로 173 남산스퀘어빌딩 (구 극동빌딩) 12층 TEL)02-721-7400, FAX)02-721-7499
Copyright(c) NEWSIS.COM All rights reserved. 뉴시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