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건/사고

정읍 목욕탕서 배수구에 발 빠진 8살 아동 숨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3-20 10:33:55  |  수정 2017-03-20 10:34:20
associate_pic
【정읍=뉴시스】정경재 기자 = 19일 오후 10시께 정읍시내 한 목욕탕에서 냉탕 배수구에 발이 끼인 8살 남자아이가 미처 빠져나오지 못하고 숨졌다. 사진은 사고가 발생한 목욕탕의 모습. 2017.03.20. (사진= 전북소방본부 제공)

 photo@newsis.com
【전주=뉴시스】정경재 기자 = 전북 정읍의 한 목욕탕에서 배수구에 발이 끼인 8살 남자아이가 물에 빠져 숨졌다.

 20일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10시께 전북 정읍시 한 목욕탕 냉탕의 배수구에 이모(8)군의 발이 끼었다.

 이 사고로 이군이 1m 깊이의 냉탕에서 미처 빠져 나오지 못하면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당시 이 목욕탕은 영업을 마치고 청소를 하기 위해 배수구를 열어놓은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알지 못하고 냉탕에 들어간 이군은 물과 함께 발이 배수구로 빨려들어 가면서 이 같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본부는 목욕탕 직원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jkj112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피플

"좋은 일한다 소리 싫어…
아이들 돌봄, 꼭 해야할 일"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