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외교부 "美 예루살렘 발표 함의 검토…협상 해법 지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12-07 16:06:2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주성 기자 = 서울 도렴동 외교부청사. 2016.09.01.   park7691@newsis.com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외교부는 7일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공식 인정하겠다고 선언한 것과 관련해 "발표 내용이 가지는 함의와 영향 등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고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노규덕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와 관련 정부는 국제사회 대다수 국가와 더불어 협상을 통한 해법을 지지해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노 대변인은 또한 "예루살렘의 최종 지위는 중동 평화과정을 통해 원만한 타결책이 모색되어야 할 쟁점사항으로 이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공식 인정하고, 텔아비브에 있는 주이스라엘 미국대사관을 예루살렘으로 옮기겠다고 발표했다.

 jikim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